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시간은 돌아볼 시간없이 훌쩍 지나가 어느덧 2009년도 1/4이 지나버렸내요.
P-camp를 기억해주는 분들을 위해서 오랜만에 글을 올려서 근황을 전합니다.
더불어, P-camp연합의 한 축인 Sten의 교육소식을 동봉합니다.
즐거운 봄맞이 되시기 바랍니다. 꽃샘추위 조심하시고요~


 (1) P-camp 근황은 이렇습니다.

P-camp 세번째만남을 진행한지, 벌써 10개월이 지났습니다.
대안언어축제와의 연합행사를 포함해도, 반년 흘러버렸네요.

현재, P-camp는 네번째 만남에 대하여 딱히 아이디어가 없습니다.

지난 2회와 3회의 P-camp는 스폰서가 먼저 행사후원 제안을 했었는데요.
이번에는 마땅히 제안을 하는 스폰서가 없네요. 그러다보니 멈추어있습니다.

참여자분들이 P-camp를 원한다면, 언제까지라도 다시 열겠다고 약속했지만
여러분들이 P-camp를 원하는지 아닌지 알수 있는 방법도 없습니다.

그래도, 제 4회 P-camp와 PNA2009를 위한 모임을 지난 금요일에 가졌습니다.
여전히 진행 계획이나 방안은 없지만, 어떤 움직임이 시작되지라 봅니다.

이쯤에서 수많은 사람들의 빗발치는 응원과 든든한 스폰서가 있으면 좋겠는데...


 (2) Sten에서 개발자테스팅 교육을 진행합니다.

언제나 활발한 활동을 하는 Sten이 2009년도에도 오프라인 교육을 합니다.
이번 교육은 개발자분들을 대상으로 하고 있으니, 관심있는 분은 필독해주세요~


아래의 포스트(TDD를 활용한 개발 테스팅 전문가 실무과정)를 참조해 주세요~

신고
« PREV : 1 : ···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 : 58 : NEXT »

티스토리 툴바